logo

Thoughts on Children Korean

예수처럼 아이처럼


전병욱 옮김

모든 아이에게는 하나님의 계획이 담겨 있다고 말하곤 한다. 우리가 이것을 진정으로 믿고 우리에게 맡겨진 아이들에게 경외감을 가지고 다가갈지라도, 두 살배기가 짜증을 부리거나 10대의 자녀가 침묵으로 일관하는 경우에 우리는 자주 무력하다고 느낄 것이다.


출판 형태
페이퍼백
다른 언어들:
français
English

페이퍼백

알라딘

책 소개

이 책은 지금으로부터 100여전에 독일에서 목회활동을 하던 아버지 요한 크리스토프 블룸하르트와 그의 아들 크리스토프 프리드리히 블룸하르트 부자가 어떻게 하면 아이를 올바르게 키울 수 있을지 조언을 한 자녀교육 지침서라고 할 수 있다. 두 부자가 살던 당시 독일은 부모와 교사가 지나치게 엄격한 시대였고 지금은 그때와는 달리 오히려 부모와 교사들이 너무 관대한 시대이지만, 그래도 이 책에는 세월이 흘러도 변치 않는 자녀교육의 지혜가 설득력 있게 담겨있다.

사실 많은 부모들이 아이들을 독립적인 인격체라기보다는 가르쳐야 할 대상으로 여긴다.

아이 영혼 안에 감추어져 있는 하나님의 계획을 부모가 어찌 이해할 수 있으며, 하나님 보다 아이를 더 잘 이해하고 이끌 수 있겠는가? 많은 한계와 결점을 가진 인간으로서 부모가 어떻게 단지 자식이라는 이유만으로 그 영혼을 책임질 수 있겠는가? 아이를 하나님께 온전히 맡기고 있는 모습 그대로 이해하고 사랑하는 것, 그것이 부모의 자리임을 이 책은 일깨우고 있다.

예수도 “너희가 아이같이 되지 않으면 천국에 들어갈 수 없다”고 말씀하셨듯이 천국의 주인은 어린아이처럼 단순하고 하나님을 받드는 자이다. 이 말씀을 블룸하르트 부자는 깊이 이해하고 있었으며, 실제로 어린 아이 같은 영혼으로 어린 아이처럼 살았다. 이 작은 책에서 블룸하르트 부자는 예수가 아이를 사랑하는데 가르치고자 한 핵심을 너무도 분명하게 드러내고 있다.

“우리 시대에 과연 교육이란 무엇을 위함인가?” 이 작은 책은 이에 대해 그 어떤 책에서보다 깊은 통찰과 지혜와 자유를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영문판 제목 Thoughts on Children, 달팽이, 2001년

의견 의견 쓰기

처음 의견을 적는 분이 되어 주세요!

의견 쓰기

의견 쓰기

이 책은 어떠세요?

Why Children Matter Korean

아이들의 정원

요한 크리스토프 아놀드
더 알아보기
Seeking Peace Korean

평화를 찾아서

요한 크리스토프 아놀드
더 알아보기
The Hidden Christ Korean

숨어있는 예수

크리스토프 프리드리히 블룸하르트 지음, 원충연 옮김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