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주의 말이다. 보아라, 내가 이스라엘 가문과 유다 가문에 약속한 그 복된 약속을 이루어 줄 그 날이 오고 있다.” 예레미야 33:14, 새번역

주 우리 하나님, 주님의 은혜로 우리 마음을 다스리소서. 주의 그 영화로운 약속을 이루시어 우리에게 당신의 사랑을 드러내소서. 우리가 서로 하나되어 공동체를 이루고 주를 찬양하며 경배하겠습니다. 그 때 우리는 주께서 언제나 살피시는 주님의 백성이 될 것입니다. 우리 가운데 심겨진 말씀의 씨앗 위에 복을 내리소서. 진리와 행동으로 어떻게 주의 자녀 된 삶을 살 수 있을지, 어떤 것이 주님의 말씀을 따르는 것인지 우리에게 거듭 가르쳐 주소서. 큰 슬픔이 몰려올 때 우리 마음이 흔들리지 않도록 힘을 주시고, 세상 모든 곳에서 주님의 뜻을 이루소서. 주께서 다스리시며 우리를 도우시고 영원토록 우리와 함께 하신다는 것을 온 누리 사람들이 깨닫게 하소서. 우리의 이름을 가슴에 품으신 주님, 하늘에 계신 아버지와 우리가 함께 거하길 원합니다. 이 땅에서 품은 우리의 소원은 단 하나, 영원하신 그 품에 안긴 주님의 자녀가 되는 것입니다.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