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님의 날이 밤에 도둑처럼 온다는 것을, 여러분은 자세히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형제자매 여러분, 여러분은 어둠 속에 있지 아니하므로, 그 날이 여러분에게 도둑과 같이 덮치지는 않을 것입니다. 여러분은 모두 빛의 자녀요, 낮의 자녀입니다. 우리는 밤이나 어둠에 속한 사람이 아닙니다. 데살로니가전서 5:2,4-5, 새번역

주 우리 하나님, 우리가 주님을 의지하며 주께서 하신 약속을 의뢰합니다. 지금은 비록 많은 것이 가려져 보이지 않아도, 우리는 우리에게 선포하시는 주님의 음성을 분명하게 듣습니다. “깨어서 기도하여라. 고통과 갈등, 두려움과 어려움 속에서도 너의 주 예수 그리스도의 날을 기다리며 기뻐하여라.” 우리에게 권능으로 말씀하시니 감사합니다. 기다림의 시간이 아무리 길어지더라도, 우리는 영원하신 주의 말씀이 반드시 이루어질 것을 믿습니다. 주님의 말씀이 선포되고 그 이름이 높여지게 하소서. 아버지의 나라가 오게 하여주시며, 주님의 뜻을 하늘에서 이루심같이 땅에서도 이루어주소서.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