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od shavings

너희의 짐을 주님께 맡겨라. 주님이 너희를 붙들어 주실 것이니, 주님은, 의로운 사람이 망하도록, 영영 그대로 버려두지 않으실 것이다. 시편 55:22, 새번역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 우리를 향한 주의 선하심을 우리가 보고 느끼게 하소서. 주 안에서 참된 승리를 맛볼 수 있도록 우리 영혼을 돌보아 주소서. 모든 짐을 주의 손에 맡긴 우리 영혼이 자유를 얻고, 신실한 믿음으로 주의 곁에서 기뻐할 것입니다. 우리가 한마음으로 기도하오니 우리의 기도를 들으소서. 우리가 바라고 구하는 단 한가지, 그것은 마음에 짐이 되는 가장 작은 걱정까지도 주의 손에 맡기는 것, 그래서 오직 주의 이름이 하늘에서와 같이 땅에서도 높임을 받는 것입니다.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