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하여 마리아가 말하였다. “내 영혼이 주님을 찬양하며 내 마음이 내 구주 하나님을 좋아함은, 그가 이 여종의 비천함을 보살펴 주셨기 때문입니다. 이제부터는 모든 세대가 나를 행복하다 할 것입니다. 힘센 분이 나에게 큰 일을 하셨기 때문입니다. 그의 이름은 거룩하고” 누가복음 1:46-49, 새번역

오 주 하나님, 우리가 주님을 기다립니다. 주께서 하늘을 열어 그 뜻을 알리시고 성령을 보내실 그 날을 기대합니다. 우리가 이 땅에 사는 동안 믿음이 흔들리지 않도록 성령으로 우리 마음을 채우소서. 이 땅은 여전히 죄와 사망에 짓눌려 어둡기만 합니다. 그러나 우리는 두려워하지 않고 참된 회개를 구합니다. 아무리 흠이 많을지라도 우리는 주를 바라봅니다. 주님이 바로 우리의 구원자이시기 때문입니다. 아버지의 영광을 위해 예수 그리스도는 우리에게 오십니다. 그분이 오시면 온 세상이 빛으로 가득할 것입니다. 세상 모든 사람들이, 비록 주님을 모른다 해도 그가 진실한 마음을 가졌다면, 주께서 우리의 아버지, 예수 그리스도의 아버지, 온 세상을 다스리시는 하나님이심을 인정할 것입니다. 온 세상 사람들에게 주의 영광을 나타내소서. 그들이 빛 가운데로 걸으며 주님을 영원히 찬양하고 경배할 것입니다.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