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하나님께서 나를 학자처럼 말할 수 있게 하셔서, 지친 사람을 말로 격려할 수 있게 하신다. 아침마다 나를 깨우쳐 주신다. 내 귀를 깨우치시어 학자처럼 알아듣게 하신다. 이사야 50:4, 새번역

주 우리 하나님, 우리가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주를 섬기며, 그분의 뜻이 이 땅에 이루어 지는 데 작은 보탬이 되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주님을 섬기는 이 일에 우리가 충성되게 하소서. 우리의 귀를 깨우치시어 주의 말씀을 알아듣게 하시는 주님, 우리가 늘 그 말씀에 귀를 기울이며 순종하길 원합니다. 우리와 항상 함께 하시고, 우리 마음을 주의 사랑과 긍휼로 채워주소서. 이 땅의 모든 사람들의 삶 속에 날마다 그리스도의 능력이 더욱 더 드러나기를 기도합니다.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