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러나 내 이름을 경외하는 너희에게는, 의로운 해가 떠올라서 치료하는 광선을 발할 것이니 너희는 외양간에서 풀려 난 송아지처럼 뛰어다닐 것이다. 말라기 4:2, 새번역

주 우리 하나님, 지난 날 주님을 신뢰했던 모든 사람들을 생각해 봅니다. 주의 이름을 온 세상에 선포하시기 위해 행하셨던 놀라운 일들을 우리가 기억합니다. 이 시대를 사는 우리도 주님을 그렇게 신뢰하기 원합니다. 주의 영을 보내셔서 우리가 믿음을 지키게 하소서. 큰 어려움이 닥쳐오고, 모든 것이 무너질 것 같은 이 시대, 온 세상이 진멸하는 일이 있더라도, 오 하나님, 주님은 우리의 요새가 되십니다. 이 진리는 결코 변하지 않을 것입니다. 주의 위대한 날이 올 때까지, 비참한 삶을 사는 수많은 사람들이 구세주의 능력을 보고 위로와 도움, 믿음을 얻게 될 그 날까지, 우리가 이 진리를 붙들게 하소서. 아멘.